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북녘말 칼럼 2009.05.06 17:06
Posted by




칼럼 이름은 북녘말 칼럼이었는데요. 검색어는 '북한말'이 역시 많이 쓰입니다. 네이버에서 북한말로 검색하는 분이 꽤 많은 모양입니다. 아래의 목록을 참고하여 찾는 북한말에 대한 설명을 보시기 바랍니다.

북한말 북한어에 대한 관심이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. 신문 연재는 아니지만, 시간이 나는 대로 북녘말 칼럼을 이어가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.

신문 칼럼을 쓸 때 지면 관계 상 제대로 설명하지 못했던 내용을 보완할 생각도 있는데요. 생각만큼 여유가 없어서 진행하지 못하고 있습니다.

[북녘말 칼럼] - 이마귀
[북녘말 칼럼] - 자욱길
[북녘말 칼럼] - 깍지다리
[북녘말 칼럼] - 비갈망
[북녘말 칼럼] - 아시저녁 / 아시잠
[북녘말 칼럼] - 무릎노리
[북녘말 칼럼] - 가닥덕대
[북녘말 칼럼] - 돌서덕
[북녘말 칼럼] - 노박비
[북녘말 칼럼] - 물어름
[북녘말 칼럼] - 귀지하다
[북녘말 칼럼] - 끌끌하다
[북녘말 칼럼] - 남새
[북녘말 칼럼] - 쓰겁다
[북녘말 칼럼] - 누겁다 / 서겁다
[북녘말 칼럼] - 닭알
[북녘말 칼럼] - 궂긴인사
[북녘말 칼럼] - 고개인사
[북녘말 칼럼] - 생잡이 / 생둥이
[북녘말 칼럼] - 굼때다
[북녘말 칼럼] - 교복물림
[북녘말 칼럼] - 깜빠니야
[북녘말 칼럼] - 말째다
[북녘말 칼럼] - 다락밭
[북녘말 칼럼] - ‘앗다’ 남북의 쓰임 비교
[북녘말 칼럼] - 옥쌀 / 강낭쌀
[북녘말 칼럼] - 강냉이
[북녘말 칼럼] - 짝태
[북녘말 칼럼] - 손가락방아
[북녘말 칼럼] - 사탕 / 기름사탕
[북녘말 칼럼] - 돈자리 / 행표
[북녘말 칼럼] - 크리스마스나무
[북녘말 칼럼] - 열 딸라
[북녘말 칼럼] - 소행 / 애무
[북녘말 칼럼] - 다듬은 말
[북녘말 칼럼] - 사변
[북녘말 칼럼] - 푸석수염
[북녘말 칼럼] - 갑작사랑
[북녘말 칼럼] - 예비
[북녘말 칼럼] - 설둥하다
[북녘말 칼럼] - 낙지와 오징어
[북녘말 칼럼] - 기윽 디읃 시읏
[북녘말 칼럼] - 통장을 부르다
[북녘말 칼럼] - 곧은밸
[북녘말 칼럼] - 밸과 마음
[북녘말 칼럼] - 안겨오다
[북녘말 칼럼] - 마라초
[북녘말 칼럼] - 직통생
[북녘말 칼럼] - 방조하다
[북녘말 칼럼] - 바쁘다
[북녘말 칼럼] - 꽝포쟁이
[북녘말 칼럼] - 수표
[북녘말 칼럼] - 단고기
[북녘말 칼럼] - 입뇌리 / 물퉁게
[북녘말 칼럼] - 따발 / 따발총
[북녘말 칼럼] - 가시집
[북녘말 칼럼] - 얼음보숭이 / 에스키모
[북녘말 칼럼] - 결속
[북녘말 칼럼] - 그닥
[북녘말 칼럼] - 넋살탕
[북녘말 칼럼] - 여우잠
[북녘말 칼럼] - 새라새롭다
[북녘말 칼럼] - 재개비

'북녘말 칼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북한말 북한어 설명한 북녘말 칼럼을 참고하세요.  (0) 2009.05.06
한겨레 신문 우리말 칼럼 북녘말은 제가 쓴 칼럼입니다.  (0) 2009.05.06
이마귀  (2) 2009.04.08
자욱길  (2) 2009.04.08
깍지다리  (0) 2009.04.08
비갈망  (0) 2009.04.08


 
 

댓글을 달아 주세요